인터넷 중고서점 아단문고
 
   
검색어 순위 : 빅토리메이플스타21, 공인중개사, 와룡생, 지능의 사생활, 훈민정음 해례본, 이문세
 
보안접속
 
.쇼핑몰사용
가정과 여성
경제와 비즈니스
고서부
과학과 기술
교과서와 참고서
국가학
근.현대사 자료
대중문화와 언론
만화
문학
문학전문서적
사전/단체사/전집
사회과학
수험서
언어
여행과 지도
역사와 전기
영상과 음반
예술
원서
유아/어린이
의학과 건강
인문학
자료와 문화유산
잡지
정부간행물
종교
철학
청소년 문고
취미/레저/스포츠
컴퓨터와 인터넷
특별상품
  
Home > 역사와 전기 > 문명사/문화사
조선, 소고기 맛에 빠지다
상품가격 : 7,000원
포인트 : 210원
주문수량 : (재고1권)
- 저자 김동진
- 위즈덤하우스, 264쪽
- 2018, 깨끗함
- 발행년도 2018
 
         
 
조선시대 사람들에게 소는 부와 권력을 가져다주는 신성의 대상인 동시에 가장 선호하는 탐식의 대상이기도 했다. 나라에서 신성시되고 농우(農牛)로 활용하며 귀한 대접을 받던 소는 어떻게 한국인의 식탁에 오르게 되었을까? 신성의 대상과 탐식의 대상 사이를 오가며 조선의 역사와 문화, 삶에 깊숙이 개입한 소와 소고기의 역사를 살펴보는 최초의 책이다.

농업을 근본으로 하던 조선시대에 소는 절대적으로 중요한 요소였다. 소 한 마리의 노동력을 사람이 대신하려면 적게는 다섯에서 많게는 십여 명까지 달라붙어야 했기 때문이다. 그러니 집안에 소가 몇 마리 있느냐에 따라 삶의 질이 달라졌다. 이토록 소가 중요한 요소이기에 나라에서는 국용 소를 길러 백성에게 이바지하려 했고, 백성 스스로도 소를 기르는 데 최선을 다했다. 소의 수가 곧 국력인 시대였다.

동시에 조선에서 소는 탐식의 대상이었다. 귀한 가축인 소를 수시로 잡아 잔치를 벌이고, 인구가 약 1,500만 명밖에 안 되는 17세기 후반에도 하루에 1,000여 마리씩 도살했다고 한다. 나라에서 수시로 우금령(牛禁令)을 내려 소 도살을 엄격히 단속했음에도 조선 사람들의 소고기 사랑은 그칠 줄 몰랐다. 이 책은 소를 번식시키기 위한 조선의 갖은 노력과 동시에 소의 고기를 향한 끊임없는 탐식을 다양한 역사적 사료를 통해 살펴본다.
 
결제 정보

※주문시 주의사항※ 배송이 늦어지는 이유?


현재 홈페이지 오류로 인해 주문서가 저장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주문완료 페이지의 주문번호를 복사하신뒤 주문확인을 꼭 해주세요.


주문서가 존재하지 않는경우에는 오류가 발생하여 삭제된것입니다.

카드결제나 실시간 계좌이체 무통장등으로 결제완료 하셨더라도

주문서를 재작성해주셔야 합니다.

 

*# 휴대폰 및 MS 익스플로러 주문불가 구글 크롬 사용권장 #*


주문하신 책을 다시 선택후 무통장 주문으로 다시 주문입력해주세요.

배송주소 아래 메세지 항목에 주문서 오류로 재주문이라고 입력해주세요.


꼭! 주문 완료시 주문번호를 복사하여 주문 확인을 해주세요!

2~3번 동일 주문을 반복하여도 괜찮으니 주문확인 꼭 해주세요!


<쇼핑 이어하기> 쇼핑하시던 목록으로 되돌아 가시려면

주소창위에[뒤로] 버튼을 사용하세요.


무통장입금, 신용카드, 계좌이체로 결제가 가능합니다. *^^*

 

회원가입후 결제하시면 구매금액의 3%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인터넷 주문이 어려운 분들은 전화로 주문이 가능합니다.

031-445-0972 전화주문도 받고 있습니다.

(전화주문 가능시간 오후 1시이후)


※ 모바일페이지 지원이 되지 않습니다.

되도록 컴퓨터를 이용해서 주문해주시길 바랍니다.

배송료 및 배송기간

주문하신 도서는 1-2일내 우체국택배로 배송되며, 배송료는 3,000원 입니다.

30,000원 이상 주문시 무료배송 됩니다. 제주,산간지역 추가배송비 없습니다.

우체국 택배는 군부대 및 교도소 도서배송도 가능하니 참고해주세요.


아직 쇼핑몰의 주소DB가 업데이트 안되어있습니다.

현재 새주소와 새우편번호는 입력이 불가능합니다.


꼭 입력해야하는경우 주소항목은 비슷한 시군구까지만 입력하신뒤

배송 메세지란에 모든 상세주소를 남겨주세요. 감사합니다.